호반그룹은 자금수요가 늘어나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 중소 협력사들의 원활한 자금 운영을 위해 공사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.

호반그룹의 건설계열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공사대금 등 1,550억원을 추석 전에 조기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. 더불어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500여개 협력사에 추석선물도 함께 전달한다.

호반건설 관계자는“협력사에 추석 전에 공사대금 등 1,550억원을 지급하고, 올해는 별도의 추석 선물도 전달하게 됐다”며, “글로벌 인플레이션과 금리 인상 등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는 상황에서 협력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
호반그룹은 올해 협력사에 위기 극복 지원금 100억원 지원, 우수협력업체 시상식을 통한 경영안정자금 130억원을 전달하는 등 다양한 상생활동을 펼치고 있다.

한편, 지난 6월에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2022년도 건설사업자간 상호협력평가에서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최우수 등급을 받은바 있다.

저작권자 © e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